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친환경교통주간 추진 사례, 여러나라가 공유한다


부산 친환경교통주간 추진 사례, 여러나라가 공유한다

부산 친환경교통주간 추진 사례, 여러나라가 공유한다 - 1

(부산=연합뉴스) 신정훈 기자 = 유럽교통주간 연계 '2015 친환경교통주간'(2015년 9월 16∼22일)에 참여했던 부산시의 각종 친환경 교통 관련 시책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2015 친환경교통주간은 환경부가 주최하고 이클레이(ICLEI) 한국사무소가 주관했다.

부산시를 비롯해 서울시, 부산시, 안산시, 수원시, 김해시, 창원시, 원주시, 청주시, 구미시 등 9개 지자체가 참여했다.

부산시는 친환경교통주간 중 지속할 수 있는 도시 교통을 위한 1주일간의 캠페인을 시행했다.

또 교통주간 마지막 날인 세계 차 없는 날(9월 22일)을 '공공기관 승용차 없는 날'로 운영하고 생태교통 활성화를 위한 청소년 기후변화 포럼 개최 등 다양한 행사를 추진했다.

이클레이 한국사무소는 부산시를 포함한 3개 지자체 우수 사례를 유럽교통주간 사무국 '우수 사례집'(Best Practice Guide)에 수록했다.

사무국은 특히 부산시 등 3개 지자체 우수 사례를 다른 국가와 공유할 예정이다.

복일 본에 본부를 둔 이클레이(ICLEI, International council For Local Environmental Initiatives)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노력하는 세계 86개국 1천여 개의 지자체가 가입한 세계 최대 지방 정부 네트워크이다.

s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5 08: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