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임종룡 "기관투자자, 시장안정 책임 다해야"

"투자심리 과도 위축 땐 비상대응계획 과감히 사용""금융사 중국·홍콩 익스포저 세밀하게 점검"
임종룡 금융위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임종룡 금융위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15일 최근 금융시장 불안과 관련, 기관투자자들이 시장안정에 역할과 책임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임 위원장은 이날 오전 금융시장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각 기관에서 투자자가 과도한 불안심리를 가지지 않도록 최대한 역량을 발휘해서 필요한 조치를 취해 달라"며 이처럼 말했다.

그는 또 "시장상황이 어려워지고 투자심리가 과도하게 위축되면 비상대응계획(컨틴전시 플랜)을 과감하게 사용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거래소와 협회는 일부 증권사들이 단기적인 이익 추구를 목적으로 시장분위기에 편승해서 시장변동성을 높이거나 투자자 신뢰를 저해하는 행위를 하지 않도록 업계 자율적인 규율도 강화해 주시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어 "현재와 같이 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에서 자본시장의 핵심주체인 기관투자자들이 시장안정에 필요한 역할과 책임을 다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주식시장과 연계한 다른 분야에 내재한 리스크 요인도 점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임 위원장은 "금융회사의 중국, 홍콩 등 대외 익스포저, 은행 건전성, 외화유동성 등에 대해서도 세밀하게 점검하고 필요시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p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5 07: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