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돌아온 추위' 전북 최저 영하 7.8도…2∼5㎝ 눈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주말이 지나면서 봄기운이 완연했던 전북에 눈발이 날리는 등 다시 동장군이 찾아왔다.

15일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오전 6시 현재 아침 최저기온은 장수 영하 7.8도, 진안 영하 7.6도, 무주 영하 6.9도, 임실 영하 6.7도, 완주 영하 6.1도, 전주 영하 5.3도 등을 기록했다.

'돌아온 추위' 전북 최저 영하 7.8도…2∼5㎝ 눈 - 2

이날 낮 최고기온도 영하 2도에서 0도 사이에 머무르면서 평년기온보다 2도가량 낮은 추운 날씨를 보이겠다.

전날부터 시작된 눈은 전북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고 있다.

1.5㎝의 눈이 쌓인 임실을 비롯해 고창, 남원, 순창, 장수 등에도 점차 눈발이 굵어지고 있다.

기상지청은 서해안을 중심으로 대부분 지역에 2∼5㎝의 눈이 더 내리다가 16일 오전 모두 그칠 것으로 내다봤다.

이번 추위는 평년기온을 되찾는 18일부터 풀릴 것으로 보인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기온이 뚝 떨어진데다 일부 지역에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도 있어 체감기온은 더 낮을 것"이라며 "출근길 추위에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d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5 06: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