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공항 짙은 안개로 비행기 무더기 회항·결항

송고시간2016-02-13 08:11


인천공항 짙은 안개로 비행기 무더기 회항·결항

안개 자욱한 활주로
안개 자욱한 활주로

안개 자욱한 활주로
(서울=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서해안 일대에 안개주의보가 발령된 3일 김포공항 국내선 활주로에 짙은 안개가 드리워져 있다. 2016.1.3
lees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인천공항에 12일 밤부터 안개가 짙게 끼는 바람에 도착 및 출발 항공편이 대거 결항되는 등 운행에 차질이 빚어졌다.

13일 인천공항공사에 따르면 전날 자정 기준으로 인천공항에 들어올 예정이었던 비행기 15대가 상공에서 출발국으로 회항했고, 12대는 출발 전에 결항됐다.

인천공항을 출발할 예정이었던 비행기도 8편이 결항됐다.

지연된 항공편은 오후 10시 기준으로 출발·도착 합해 137편에 달했다.

인천공항에 안개가 짙게 끼면서 전날 낮 12시에 발령된 저시정 경보가 가장 큰 원인이었다.

저시정 경보는 가시거리가 800m 미만일 때 내려진다. 현재 경보는 오전 6시45분 부로 해제된 상태다.

인천공항 관계자는 회항·결항이 대부분 중국 항공편이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중국 기장들의 계기착륙 라이선스가 인천공항 기준에 미달하는 경우가 많아서 안개가 심하게 끼는 등 기상이 안 좋으면 회항·결항이 많아지곤 한다"고 말했다.

h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