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원도, 내년도 국비 6조49억원 확보 활동 시동


강원도, 내년도 국비 6조49억원 확보 활동 시동

강원도청(연합뉴스 자료사진)
강원도청(연합뉴스 자료사진)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 강원도가 내년도 국비확보 목표액을 6조49억원으로 설정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3년 연속 정부예산 6조원 시대를 이어가고자 2018평창동계올림픽 개최 이전에 철도, 고속도로, 국도 등 SOC 분야 투자를 최대한 이끌어 낸다는 방침이다.

철도는 원주∼강릉 간 철도 5천445억원, 포항∼삼척 철도 5천700억원, 원주∼제천 전철 2천300억원, 기존선 고속화 746억원, 여주∼원주 철도 50억원 등이다.

고속도로는 동서고속도로 2천271억원, 동계올림픽IC 개량 277억원, 영동고속도로 안전개선사업 1천517억원도 포함했다.

항만은 동해항 3단계 개발 300억원, 연안정비사업 131억원, 삼척항 지진해일 침수방지시설 40억원, 속초항 크루즈 부두 확장 10억원 등이다.

평창올림픽을 위해 경기장 건설 915억원, 경기장 진입도로 968억원, 올림픽플라자 308억원, 올림픽특구 관광개발사업 240억원, 숙박시설 진입도로 10억원도 확보할 계획이다.

폐광지역 관광자원화 사업 200억원, 해안권발전 선도사업 108억원, 문화올림픽추진 300억원, 레고랜드코리아 진입교량 133억원, 중부내륙권 광역관광개발 60억원 등도 포함했다.

도는 국비지원 당위성과 논리를 개발, 정부예산 신청 이전단계부터 부처를 직접 방문하는 등 선제 대응할 계획이다. 실·국장을 주축으로 사업 필요성과 도민 열망 등을 피력한다는 방침이다.

도 인적 네트워크를 재정비해 중앙 부처별 자체심의, 기획재정부 검토·보완, 국회의결 시까지 단계별로 전략을 세워 국비 확보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김명선 도 기획조정실장은 13일 "정부정책과 연계, 도민 삶의 질 향상과 완벽한 평창올림픽 준비를 위해 본격적인 국비 및 사회공헌기금 확보 체제에 돌입하겠다"며 "시·군, 도의회, 도 출신·도 연고 국회의원 등과 공조하는 등 모든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limb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3 08: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