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홍용표 "北, 우리 국민 소중한 재산 훼손 절대 안 돼"

"北, 핵실험·미사일 발사로 한반도와 동북아 평화 근간 훼손""개성공단 중단, 국가 안보와 국민 안위 차원 고심 끝 결정"
간담회 발언하는 홍용표 통일부 장관
간담회 발언하는 홍용표 통일부 장관(서울=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홍용표 통일부 장관이 12일 국회 새누리당 대표최고위원실에서 열린 개성공단 기업협회 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16.2.12
leesh@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황철환 기자 = 홍용표 통일부 장관은 12일 북한의 개성공단 자산 전면 동결 조치와 관련해 "우리 국민의 소중한 재산을 훼손하는 일이 있어서는 절대로 안 된다는 것을 엄중히 경고한다"고 밝혔다.

홍 장관은 이날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북한은 어제(11일) 조평통 성명을 통해 도저히 입에 담을 수 없는 저급한 언사를 동원해 당치도 않은 비난을 하고, 우리 측에 책임을 전가했으며, 무엇보다 아주 짧은 시간 안에 우리 국민을 추방하고, 생산된 물품까지 가져가지 못하게 하면서 우리 국민의 소중한 자산을 불법적으로 동결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부는 북한의 이러한 그릇된 행태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앞으로 있을 모든 사태에 대해서는 북한이 전적으로 책임져야 한다는 점을 분명히 밝혀둔다"고 밝혔다.

홍 장관은 "북한은 한반도와 동북아 평화의 근간을 훼손하고, 민족의 생존을 위협하는 핵실험, 미사일 발사 등 극단적 도발을 거듭해왔고, 앞으로도 계속 하겠다고 공언하고 있다"며 "우리와 국제사회가 지금까지와 같은 대응을 되풀이할 경우, 이러한 북한의 잘못된 행동을 바로 잡을 수 없을 것이며, 어떠한 긍정적 변화도 기대하기 어렵다"고 강조했다.

홍용표 통일장관, 새누리당-개성공단기업협회 간담회 참석
홍용표 통일장관, 새누리당-개성공단기업협회 간담회 참석(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홍용표 통일부 장관이 12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새누리당과 개성공단기업협회 집행부간 간담회에 참석,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6.2.12
scoop@yna.co.kr
http://blog.yonhapnews.co.kr/f6464

그는 "정부는 한반도의 진정한 평화와 우리 민족의 장래를 위해 불가피하게 개성공단 운영을 전면 중단했다"며 "물론, 입주기업이 불의의 피해를 입는 등 우리가 감수해야 할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는 것도 알고 있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국가 안보와 국민 안위라는 차원에서 고심 끝에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홍 장관은 "우리 정부는 이번 사태를 처리해 나감에 있어서 우리 국민의 신변안전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하며 대책을 마련해 왔다"며 "어제 개성공단에 잔류해 있던 우리 인원 전원이 신속하고 무사하게 귀환하게 된 것을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는 이번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계실 개성공단 입주기업 대표와 근로자 여러분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어제 발족한 정부합동대책반을 중심으로 범정부적 차원에서 충분하고 신속한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특히, 기업과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각 기업별 사정에 맞는 맞춤형 지원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며 "어려운 상황에서도 정부를 믿고 협조해 주신 개성공단 입주기업 및 근로자 여러분들은 물론, 관심을 갖고 걱정해 주신 국민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hoj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2 11: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