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트위터로 본 설특집 승자는? SBS 신의목소리·MBC 미래일기

'女아이돌 상품화' 논란 '본분금메달' 방송 이후 부정 의견 대폭 증가빅데이터 업체 다음소프트 분석 결과


'女아이돌 상품화' 논란 '본분금메달' 방송 이후 부정 의견 대폭 증가
빅데이터 업체 다음소프트 분석 결과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지난 몇 번의 명절과 마찬가지로 이번 설에도 연휴기간의 TV는 정규 편성을 노리고 만들어진 파일럿(시범제작) 프로그램들로 채워졌다.

시청자의 선택을 받을 단 1번 또는 2번의 기회를 얻은 이 프로그램들은 시청률은 물론이고 시청자의 긍정어린 관심과 반응을 이끌어내야 했다.

올 설 연휴 안방극장의 시청률 승자는 MBC TV '몰카배틀-왕좌의 게임'. SBS TV '보컬전쟁: 신의목소리'와 MBC '듀엣가요제', SBS '판타스틱 듀오-내 손에 가수' 등이 뒤를 이었다.

트위터로 본 설특집 승자는? SBS 신의목소리·MBC 미래일기 - 2

빅데이터 분석 업체인 다음소프트는 설을 앞둔 이달 1일부터 각 프로그램의 방송 당일까지의 트위터와 관련 뉴스를 토대로 한 화제성 지수와 시청률, 정규편성 언급 비율, 긍정적 반응 증감세 등을 분석해 정규편성으로 '설 특집의 승자'가 될 가능성이 높은 후보를 12일 공개했다.

이번 분석은 MBC '톡하는대로' '미래일기' '인스타워즈', KBS 2TV '우리는 형제입니다' '본북금메달', SBS TV '나를 찾아줘' '판타스틱 듀오' '신의 목소리' 등 8개 프로그램만을 대상으로 했다.

분석 결과 가장 유력한 정규편성 후보로는 SBS '신의 목소리'와 MBC '미래일기'가 뽑혔다.

각각 10.4%, 7.8%의 시청률을 기록한 두 프로그램은 화제성 지수 47.7, 44.7를 기록했고, 다수의 시청자들이 트위터에서 정규편성을 언급한 것으로 분석됐다.

트위터로 본 설특집 승자는? SBS 신의목소리·MBC 미래일기 - 3

'신의 목소리'의 경우 방영 전 긍정적인 의견이 17%였지만 방영 이후에는 58%까지 늘어 호평받았고, '미래일기'는 재미(41%)와 감동(41%)을 동시에 잡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KBS 2TV '우리는 형제입니다'는 화제성 지수가 112.4로 가장 높은 데다 정규편성을 언급한 트윗도 22%로 가장 많았지만 아쉬운 시청률(5.10%)과 방영 전후 프로그램에 대한 긍정적인 의견이 94%에서 60%로 줄어들었다는 점에서 정규편성 확률이 낮게 평가됐다.

여자 아이돌을 대상으로 '무허가 테스트'를 진행, 상품화 논란을 빚은 KBS 2TV '본분금메달'은 방영 이후 부정적인 의견이 18%에서 46%로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긍정적인 의견은 42%에서 38%로 소폭 감소했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2 11: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