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말 N 여행> 영남권: 마지막 겨울축제 비슬산휴양림 얼음동산 '가보자'

남부 온천 '핫플레이스' 마금산·부곡…주변엔 등산 코스, 물놀이장 '즐비'

(부산=연합뉴스) 2월 둘째 주말 영남지역은 비가 많이 내린 뒤 그치겠다.

온천에서 막바지 겨울 추위를 녹이고 싶다면 경남 마금산과 부곡을 찾아보자. 대구 비슬산 자연휴양림에 열리는 '얼음동산축제'는 영남지역 마지막 얼음축제다.

<주말 N 여행> 영남권: 마지막 겨울축제 비슬산휴양림 얼음동산 '가보자' - 2

◇ "토요일 우산 필수"

토요일인 13일은 저기압이 중부지방을 지나면서 많은 비를 뿌릴 것으로 보인다.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동해안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다.

비가 내리면 강·호수와 저수지의 얼음이 얇아지고 얼었던 땅이 녹으면서 지반이 약해져 낙석, 산사태 등의 사고가 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14일 일요일에는 저기압이 동해상으로 이동하면서 오전에만 비가 내린 뒤 그치겠다.

13일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12도, 대구 12도, 안동 11도, 포항 13도, 낮 최고기온은 부산 16도, 대구·안동 15도, 포항 17도의 분포다.

14일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10도, 대구 7도, 안동 4도, 포항 6도, 낮 최고기온은 부산 11도, 대구 9도, 안동 8도, 포항 10도다.

◇ "온천에서 막바지 겨울 추위 녹여요"

막바지 겨울 추위를 이기려면 온천 여행을 떠나보자.

경남 창원시 의창구 북면 해발 200m의 '마금산 기슭'에는 온천들이 모여 있다.

수온 55℃ 이상의 약알칼리성 온천으로 나트륨·망간·라듐 등 20종이 넘는 광물질을 함유하고 있다.

이 때문에 신경통, 관절염, 류마티스 등에 효험이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온천 주변에는 마금산뿐 아니라 천마산·백월산 등도 위치해 등산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마금산 온천 못지않게 경남 창녕군의 '부곡온천'도 전국 최고 수준을 자랑한다.

가마솥처럼 생겼다고 해 부곡이라고 불리는 이 온천에는 과거에 옴 환자 등이 몰려와 치료를 했다는 소문이 전해질 정도로 수질이 좋은 것으로 알려졌다.

온천수는 유황 이외에도 규소, 염소 등 20여 종의 무기질을 함유해 호흡기·피부 질환 등에 효과가 큰 것으로 전해진다.

주변에는 실내외 물놀이장과 골프장 등 휴양·관광시설도 들어서 있다.

이용 문의는 부곡온천관광협의회(☎055-536-6277)로 하면 된다.

<주말 N 여행> 영남권: 마지막 겨울축제 비슬산휴양림 얼음동산 '가보자' - 3

◇ 마지막 얼음축제 '비슬산 자연휴양림'

대구 비슬산 자연휴양림 '얼음동산축제'가 14일까지 열린다.

비슬산자연휴양림 얼음동산은 1998년 처음 선을 보인 이후 달성군은 매년 연말연시를 맞은 관광객들을 위해 해마다 운영하는 체험관광시설이다.

겨울철 주말의 경우 평균 2만여 명의 관광객이 다녀가는 달성군의 대표적 겨울철 관광명소다.

달성군은 얼음동산을 운영해 겨울에 비슬산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과 추억을 선물할 계획이다.

얼음동산에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만화 캐릭터를 이용한 얼음조각, 얼음빙벽, 얼음동굴, 에스키모의 집, 얼음기둥 등 볼거리가 가득하다. 특히 해마다 다양한 얼음조각들을 선보여 관광객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비슬산자연휴양림 얼음동산이 아이들만의 놀이터라 생각하면 오산이다.

야간 입장객들을 위해 얼음조형물 투광등과 오색의 LED 조명기기를 설치해 겨울 밤의 낭만을 선사한다.

(김용태, 차근호, 김준범, 박정헌)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2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