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오리온, 중국 매출 1조3천억원 돌파…사상최대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오리온은 지난해 중국법인이 매출액 1조3천329억원, 영업이익 2천4억원으로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4.8%, 23.3% 성장한 것이다.

오리온 중국법인의 고성장은 연매출 1천억원이 넘는 제품들이 이끌었다. 초코파이, 오!감자, 예감, 고래밥, 자일리톨껌에 이어 큐티파이가 지난해 연매출 1천억원을 넘어섰다.

이들 6개 '메가브랜드' 제품의 매출만 지난해 1조250억원으로 중국법인 전체 매출의 77%를 차지했다.

오리온은 "감자 스낵 중심으로 변화하는 중국 시장에서 허니밀크맛 신제품들을 선보이는 등 트렌드를 주도했으며 한류스타 등을 기용한 스타마케팅 역시 큰 효과를 거뒀다"고 설명했다.

큐티파이는 이민호를 내세워 중국 전역에 TV광고를 내보내는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작년 매출 성장률이 35%에 달했다.

오리온은 올해 마켓오, 닥터유 등 프리미엄 제품을 출시하고 스윙칩, 초코송이 등을 메가브랜드로 육성해 중국 제과 시장 2위 사업자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한다는 전략이다.

오리온, 중국 매출 1조3천억원 돌파…사상최대 - 2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2 09: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