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화 '검사외전' 흥행질주…주말 800만 돌파 전망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영화 '검사외전'의 나홀로 독주가 이어지고 있다. 이번 주말에 관객 800만명 돌파도 예상된다.

12일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검사외전'은 이달 11일 하루에만 관객 31만969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고수했다.

영화 '검사외전' 흥행질주…주말 800만 돌파 전망 - 2

2∼10위 영화 관객 수를 더한 것보다 2배가량 많았다. 매출액 점유율이 69.1%에 달했다.

앞서 '검사외전'은 설 연휴 닷새간 476만4천38명을 끌어모아 누적 관객 수가 600만명을 넘어섰다.

이 같은 기세라면 이번 주말에 800만 고지에 안착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날 오전 9시20분 현재 예매 관객 수가 10만4천177명(예매율 45.5%)이다.

'쿵푸팬더 3'가 관객 5만4천429명을 모아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했다. '검사외전'의 독주에 가렸지만 꾸준히 관객몰이를 이어가고 있다.

극장판 '아이엠스타: 꿈의 오디션'이 개봉 첫날 3위로 입성했다. 관객 2만1천294명을 불러모았다.

'아이엠스타: 꿈의 오디션'은 투니버스에서 방영하는 일본 아이돌 애니메이션의 극장판이다. 극장판은 톱 아이돌을 목표로 활동해온 주인공 '라임'이 단독 콘서트를 하게 되는 과정을 그렸다.

영화 '검사외전' 흥행질주…주말 800만 돌파 전망 - 3

두 여인의 사랑 이야기를 담은 '캐롤'이 박스오피스 4위를, 살인사건 누명을 쓴 한 소녀가 패션 디자이너가 돼 25년 만에 복수를 감행하는 내용의 '드레스메이커'가 5위를 차지했다.

'앨빈과 슈퍼밴드' 시리즈의 신작 '앨빈과 슈퍼밴드: 악동 어드벤처'가 6위로 시리즈의 명성을 이어갔다.

EBS의 대표 캐릭터인 '번개맨'을 영화화한 '번개맨'이 어린이 관객들을 끌어모으며 개봉 첫날 7위에 올랐다.

'오빠생각', '로봇, 소리', '빅쇼트'가 각각 8∼10위를 차지하며 박스오피스 '터줏대감'으로서 체면을 지켰다.

pseudoj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2 09: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