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케리 미 국무 "국제사회, 시리아 내전 1주일 내 휴전 추진 합의"(2보)


케리 미 국무 "국제사회, 시리아 내전 1주일 내 휴전 추진 합의"(2보)

케리 "국제사회, 시리아 내전 1주일 내 휴전 추진 합의"
케리 "국제사회, 시리아 내전 1주일 내 휴전 추진 합의"(뮌헨 AP=연합뉴스)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왼쪽)과 세르게이 라브노프 러시아 외무장관이 12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에서 '국제적 시리아지원그룹'(ISSG) 회의를 마친 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케리 장관은 이날 미국·러시아 등 시리아 사태 관련 주요 국가들이 시리아 내전을 1주일 안에 중단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뮌헨 AP·AFP=연합뉴스) 미국·러시아 등 시리아 사태 관련 주요 국가들이 시리아 내전을 1주일 안에 중단하기로 합의했다고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이 11일(현지시간) 밝혔다.

그는 "전국적인 적대행위의 중단을 1주일 내에 시작하는 것을 목표로 이행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과 터키, 이란, 사우디아라비아 등 17개국이 참여하는 '국제적시리아지원그룹'(ISSG)은 이날 독일 뮌헨에서 연 회의 결과 이렇게 합의했다.

다만 휴전 대상에서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와 알카에다 시리아 지부인 알누스라전선 등 테러집단은 제외된다.

또한 케리 장관은 참여국들이 시리아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즉각적으로 확대하기로 합의했으며 제네바 평화 협상을 조속히 재개하도록 촉구했다고 전했다.

시리아 내전은 5년 동안 이어지며 최악의 난민 사태와 IS의 탄생을 불러왔다.

cheror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2 09: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