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금감원 무료 금융자문서비스 채널, 온라인으로 확대

27일 서초 교보타워서 '직장인 머니 콘서트' 개최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준영 기자 = 금융감독원은 그간 대면이나 전화로 하던 무료 금융자문서비스 채널을 12일부터 PC와 스마트폰 등 온라인으로 확대한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 4월 20일부터 시작한 이 서비스는 금융전문가가 사회초년생, 주부, 노인 등 서민층을 대상으로 부채관리, 저축·투자, 위험관리, 생활 관련 세금, 노후준비 등에 대해 1대1로 상담해 준다.

이번에 온라인 자문으로 확대한 것은 시간과 장소 제약 없이 서비스하기 위해서다.

PC 상담은 금융소비자보호처 홈페이지(http://consumer.fss.or.kr)의 금융자문서비스 온라인 상담코너에서, 모바일 상담은 금융자문서비스 모바일 홈페이지(http://fss1332.modoo.at)에서 각각 이뤄진다.

평일 상담이 어려운 사람을 대상으로 토요일인 오는 27일 오전 10시10분 서울 서초구 교보타워에서 '직장인을 위한 머니 콘서트'를 연다.

참석자는 한국FP협회 사이트(http://goo.gl/aANA39)에서 오는 23일까지 신청을 받아 150명을 추첨해 정한다.

금융자문서비스는 지난해 7천여명이 이용했고 12월에는 하루 평균 52명이 이용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용자의 84%가 서비스 내용에 긍정적인 평가를 했다고 금감원은 설명했다.

이용자의 76%는 40~50대 연령층이었다.

princ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1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