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문체부, 2억원 상당 불법 복제 캐릭터 상품 압수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유명 캐릭터 상품을 대규모로 불법 복제해 유통한 업자가 정부 단속에서 적발됐다.

문체부 저작권 특별사법경찰은 저작권보호센터와 손잡고 불법 복제물 단속을 벌인 끝에 지난 4일 경기도 화성시의 한 창고에서 유명 캐릭터 불법 복제물 1만8천315점(시가 약 2억원 상당)을 압수하고 운영자 A씨(45)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1일 밝혔다.

압수한 물품 중에는 스타워즈, 아이언맨, 키마, 슈퍼히어로 등 해외 유명 캐릭터가 다수 포함됐다.

문체부는 "불법 복제의 대상이 과거에는 서적, 음원 위주였으나 최근 들어 캐릭터로 확대되고 종류도 다양해지는 추세"라며 "이러한 추세를 감안해 앞으로도 불법 복제물을 대규모로 생산·수입·유통하거나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는 행위를 집중 단속하겠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새학기에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서적 불법 복제 행위를 단속하기 위해 3월을 특별 단속기간으로 정하고 대학가 주변에서의 불법 복제와 판매 행위를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

문체부, 2억원 상당 불법 복제 캐릭터 상품 압수 - 2

luc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1 09: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