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르셀로나, '29경기 무패' 1등 공신은 수아레스

팀 최다시간 출전…87골 중 무려 30골 폭발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가 29경기 무패라는 기록을 세운 데에는 루이스 수아레스가 가장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루이스 엔리케 감독이 이끄는 바르셀로나는 11일(한국시간) 스페인 캄프 데 메스타야에서 열린 발렌시아와의 2015-2016시즌 스페인 코파 델 레이 4강 2차전에서 1-1로 비겨 29경기 무패라는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

이는 2010-2011시즌 펩 과르디올라 감독 체제에서 세웠던 28경기 무패 행진 기록을 5년 만에 갈아치운 것이다.

바르셀로나는 지난해 10월 3일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7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세비야에 1-2로 패한 이후 4개월 넘게 무패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29경기 중 23경기에서 승리했고, 6경기는 비기며 79%의 승률을 보였다.

이 기간 총 87골을 터뜨리며 경기당 3골을 넣는 공격력을 과시했고, 15골을 허용해 2경기에서 겨우 1골을 내주는 짠물 수비를 보였다.

선수 중에는 수아레스가 단연 돋보였다.

수아레스는 29경기에서 총 2천70분을 뛰며 가장 많은 시간 그라운드를 밟았다. 특히, 바르셀로나가 기록한 87골 중 30골을 넣으며 팀 득점 중 3분의 1 이상을 차지했다.

리오넬 메시는 무릎 부상으로 2개월간 경기에 나서지 못하면서 18골에 그쳤다.

네이마르는 16골을 기록했다. 그러나 그는 가장 많은 16개의 골 도움을 줬다.

바르셀로나의 무득점 경기는 단 두 차례였다.

지난달 2일 정규리그 17라운드 에스파뇰과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겼고, 지난해 10월28일 스페인 국왕컵에서 비야노벤세와 0-0으로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가장 큰 점수차 승리는 국왕컵 4강 1차전에서 발렌시아에 승리한 7-0 이었다.

바르셀로나는 홈에서 17번 중 16번을 이기고 1번은 무승부를 기록했다. 원정 경기에서는 7번 승리에 5번을 비겨 홈에서 더 강한 면모를 보였다.

바르셀로나, '29경기 무패' 1등 공신은 수아레스 - 2

taejong7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1 09: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