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SM엔터, 中 알리바바서 355억원 투자받고 전자상거래 제휴


SM엔터, 中 알리바바서 355억원 투자받고 전자상거래 제휴

프레젠테이션 하는 SM 이수만 프로듀서
프레젠테이션 하는 SM 이수만 프로듀서(서울=연합뉴스)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지난달 27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SMTOWN 코엑스 아티움에서 열린 프레젠테이션쇼 'SMTOWN: New Culture Technology, 2016'에서 2016년 SM의 신규 프로젝트를 소개하는 모습. <>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연예기획사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그룹에서 355억원을 투자받고 중국 내 음악사업과 전자상거래 사업 부문에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이번 결정에 따라 SM은 알리바바그룹과 산하의 알리바바 뮤직그룹을 통해 중국내 온라인 음악유통·마케팅, 상품기획(MD) 등을 함께 전개할 예정이다.

(AP=연합뉴스) 연설하는 마윈(馬雲) 중국 알리바바그룹 회장
(AP=연합뉴스) 연설하는 마윈(馬雲) 중국 알리바바그룹 회장

알리바바그룹은 제3자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SM의 주주가 된다. 알리바바그룹은 SM의 새 주식 87만주를 주당 4만808원에 매입해 총 355억원을 투자하고, SM 지분 4%를 갖게 된다.

알리바바 그룹은 지난해 7월 알리뮤직을 세워 본격적인 온라인 음악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알리바바 픽처스, 알리바바 스포츠, 유쿠투더우 등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라이프스타일 관련 사업을 활발히 하고 있다.

SM은 "알리바바와 제휴로 앞으로 중국 온라인 음악시장에서 합작은 물론 다양한 분야에서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며 "SM의 중국 현지화 전략과 사업 추진을 가속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hye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1 08: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