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UAE, 내각 대폭 교체…22세 세계 최연소 장관 탄생

장관 29명 중 여성 9명 파격 임명·신임장관 8명 평균 나이 38세

(두바이=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셰이크 모하마드 빈라시드 알막툼 아랍에미리트(UAE) 총리 겸 부통령은 10일(현지시간) 29명의 새 내각 명단을 발표했다.

이번 조각은 UAE가 석유 이후 시대를 대비해 다음 세대의 인적 자원을 육성하고, 변화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도록 8일 정부 조직을 대대적으로 개편한 데 따른 것이다.

이날 발표된 내각 가운데 여성 5명을 포함해 8명이 새로 장관에 임명됐다.

이에 따라 UAE 정부 내각 29명 중 여성 장관은 9명으로 늘었다. 여성의 사회 진출이 서구에 비해 상대적으로 제한된 중동 이슬람권에서 여성 장관 비율이 3분의 1에 육박한 것은 매우 파격적이다.

새로 장관이 된 8명의 평균 나이는 38세로, 이 중 청년부 장관으로 임명된 샴마 마즈루이는 22세로 전 세계에서 최연소 장관이 됐다.

지금까지 최연소 장관은 지난해 11월 임명된 캐나다의 메리엄 몬세프(31) 민주제도부 장관이었다.

마즈루이 신임 장관은 뉴욕대학교(NYU) 아부다비 분교에서 예술·경제학을 전공하고 유엔에 파견돼 공공정책 담당 연구원으로 일하다 현재 아부다비 국부펀드에 재직하고 있다.

그는 UAE 대통령 직속기구인 청년위원회 위원장을 겸직하면서 젊은 층을 위한 정책을 제안하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개편된 정부 조직에서 관심을 끈 행복담당 국무장관은 여성인 오후드 알루미 총리실 국장이 겸직하고 관용가치 담당 국무장관엔 역시 여성인 셰이카 루브나 알카시미 국제협력·발전부 장관이 임명됐다.

병환 중인 UAE 대통령을 대행하는 셰이크 모하마드 총리는 "새 내각은 UAE의 미래, 젊음, 행복, 교육 발전, 기후변화에 초점을 맞춰 정책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UAE, 내각 대폭 교체…22세 세계 최연소 장관 탄생 - 2

hsk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1 05: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