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백화점, 14일까지 '초콜릿 페스티벌'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롯데백화점은 밸런타인 데이를 맞아 14일까지 '초콜릿 페스티벌'를 열고 다양한 국내외 초콜릿을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먼저 본점 식품관에서는 프랑스·벨기에·스위스 등 유럽 각국의 고급 초콜릿을 판매한다.

프랑스 오뜨데세르(고급 디저트) 대표 브랜드 위고에빅토르와 포숑, 벨기에 초콜릿 명장 피에르 르동이 자신의 이름을 따 만든 '피에르 르동', 벨기에 고디바와 스위스의 레더라, 스페인의 블랑샤르트 등이 고객들을 찾아간다.

롯데백화점 이와 함께 본점에 장미 600송이로 꾸민 포토존을 설치하고 이곳에서 사진을 찍은 고객들에게 추첨을 통해 연극 입장권과 핸드크림 등을 증정한다.

밸런타인 데이 당일인 14일에는 위고에빅토르와 피에르 르동의 셰프가 직접 참여하는 초콜릿 설명회도 연다.

이동기·김동유·서상익·이현진 등 현대미술작가들과 협업한 이색 초콜릿도 선보인다.

이동기 작가의 캐릭터 '아토마우스'를 형상화한 수제 초콜릿(500g/5만원)은 1천600개 한정판으로 제작돼 본점·잠실점·부산본점에서 판매된다.

잠실점과 영등포점 갤러리는 롯데백화점이 지난 5년간 34명의 작가와 협업해 선보인 초콜릿을 29일까지 전시한다.

롯데백화점, 14일까지 '초콜릿 페스티벌' - 2

cind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1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