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야구> 케이티, 미국 스프링캠프서 떡국·세배·윷놀이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프로야구 케이티 위즈가 스프링캠프를 차린 미국에서도 다양한 행사로 설 명절을 보냈다.

미국 애리조나주 투산에서 2016시즌 준비 훈련을 하는 케이티는 9일(한국시간) 새해 떡국을 먹으며 설을 맞이했다.

오후 훈련 후에는 주장 박경수를 비롯한 전 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조범현 감독과 코치진에게 세배했다.

조 감독은 선수들에게 "2016년을 케이티가 리그에 정착하는 해이자 선수들 모두 각자 인생에서 뜻 깊은 추억이 있는 해로 만들자. 사랑한다"고 덕담하며 세뱃돈을 전달했다.

이후 선수들은 야수조와 투수조로 나누고, 코치진과 프런트 직원들도 조를 짜서 윷놀이를 즐겼다.

케이티는 10일 키노 스포츠컴플렉스에서 NC 다이노스와 연습경기 1차전을 한다.

<프로야구> 케이티, 미국 스프링캠프서 떡국·세배·윷놀이 - 2
<프로야구> 케이티, 미국 스프링캠프서 떡국·세배·윷놀이 - 3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9 13: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