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시 '5·18 목격자' 위르겐 힌츠페터 추모기간 연장


광주시 '5·18 목격자' 위르겐 힌츠페터 추모기간 연장

5·18 참상 알린 독일 언론인 위르겐 힌츠페터
5·18 참상 알린 독일 언론인 위르겐 힌츠페터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광주시는 5·18 민주화운동의 참상을 세계에 알린 '푸른 눈의 목격자' 위르겐 힌츠페터씨의 분향소 운영기간을 연장했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설 연휴를 맞아 귀성객과 시민의 추모행렬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해 추모기간을 12일까지 연장했다.

시는 지난 3일 5·18 민주화운동 기록관에 마련한 분향소를 5일까지 운영할 계획이었다.

고인은 5·18 당시 독일 제1공영방송 ARD-NDR의 일본특파원으로 광주의 상황을 현장에서 취재해 가장 먼저 세계에 알렸다.

그가 목숨을 걸고 광주 현장을 기록한 영상 자료는 군부 독재의 폭압을 전 세계에 알리는 결정적 계기가 됐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5 16: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