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산업은행 노조 "이동걸 회장 내정자, 자격 입증하라"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산업은행 노동조합이 신임 회장으로 임명제청된 이동걸 영남대 경제금융학부 특임교수에게 자질 검증을 요구하고 나섰다.

산업은행 노조는 5일 성명서를 통해 "차기 회장의 자질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정책금융 전문가로서의 자질"이라며 "그러나 아직 내정자의 어떤 부분에 대해서도 정책금융기관 수장으로서 자질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노조는 이어 "산은 전 직원 앞 공개토론 등 자신이 정책금융을 이끌어갈 자격이 있음을 입증하라"며 "증명하지 못한다면 정권에 편승한 자격 미달의 낙하산임을 인정하고 자진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노조는 이동걸 교수를 새 회장으로 임명제청한 금융위원회를 향해서도 "산은 출신의 정책금융 경험자를 추대하는 등 전문성을 겸비한 후보자를 고려할 수 있었음에도 6년 전 민간 투자사 부회장이 동종업계 최종 경력인 인사를 임명제청한 것은 금융위 인사시스템의 한계이자 직원들의 자존심을 짓밟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sncwoo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5 14: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