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상하이 디즈니랜드, 성수기 입장권값 도쿄·홍콩 웃돌아

(홍콩=연합뉴스) 최현석 특파원 = 오는 6월 중국 상하이(上海) 푸둥(浦東)지역에서 개장하는 디즈니랜드의 성수기 입장권 가격이 도쿄와 홍콩 디즈니랜드의 입장권 가격을 웃도는 것으로 전해졌다.

상하이 디즈니리조트는 성인 입장권 가격이 주말과 공휴일, 여름 휴가철 499위안(약 9만1천500원), 평일 370위안(6만7천800원)으로 책정됐다고 밝혔다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3일 보도했다.

성수기 입장권 가격이 도쿄와 홍콩 디즈니랜드의 입장권 가격 6천900엔(7만 원), 539홍콩달러(8만4천100원)보다 높은 수준이다. 도쿄와 홍콩 디즈니랜드는 평일과 성수기 입장권 가격이 같다.

미국 월트디즈니의 세계 6번째 디즈니랜드인 상하이 디즈니리조트는 6월 16일 개장할 예정이다. 입장권은 오는 3월 28일부터 판매되며 개장일부터 6월 말까지 성수기 가격이 적용된다.

키가 1.4m 이하인 어린이와 65세 이상 노인, 장애인은 입장권 가격이 25% 할인되며 1m 이하 유아는 무료다.

월트디즈니와 상하이 선디(申迪)그룹이 2011년부터 총 55억 달러(6조6천935억 원)를 투자한 상하이 디즈니리조트는 미키 애비뉴, 트레저 코브, 어드벤처 아일, 투모로우랜드, 판타지랜드 등 6개 구역으로 꾸며진 디즈니랜드, 디즈니랜드호텔, 토이스토리호텔, 대극장, 디즈니타운, 싱위안(星愿)공원 등으로 구성된다.

中 상하이 디즈니랜드, 성수기 입장권값 도쿄·홍콩 웃돌아 - 2

harris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3 22: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