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GS칼텍스 여수공장, 641일간 무재해 600만 인시 달성

(여수=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GS칼텍스 여수공장은 지난 2일 창사 이래 두 번째로 '무재해 600만 인시'를 달성했다고 3일 밝혔다.

'무재해 인시'는 생산시설 전 임직원의 무재해 근무시간의 총합을 이른다.

이번 무재해 600만 인시는 2007년 7월 최초로 600만 인시를 성취한 이후 8년 6개월여 만에 거둔 값진 성과다.

GS칼텍스 여수공장, 641일간 무재해 600만 인시 달성 - 2

GS칼텍스 여수공장의 1천600여명 임직원은 2014년 5월 2일부터 지난 2일까지 641일간 한 건의 작은 사고도 없이 무재해 600만 인시를 달성했다.

이 기간에 제2 상압증류탑(CDU)과 중질유분해시설(HOU)이 포함된 대규모 정기 보수작업 등이 실시됐지만, GS칼텍스 여수공장 임직원은 철저한 안전 관리로 600만 인시의 결실을 봤다.

무재해 인시 기록은 공장 임직원이 업무상 재해로 1일 이상 출근하지 못하거나, 5천만원 이상의 시설 피해가 발생하면 즉각 중단되고 '0'부터 다시 시작한다.

GS칼텍스 여수공장은 오는 5월께 창사 이래 최초의 무재해 700만 인시 달성을 위해 전 임직원이 안전 관리 활동을 보다 강화할 방침이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3 15: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