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경주시의회 의장 경북의장협의회서 제명

"첫 회의 이후 한 번도 참석 안해"

(대구=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회장 이철우 울릉군의회 의장)는 이칠구 포항시의회 의장과 권영길 경주시의회 의장을 제명했다고 3일 밝혔다.

이 협의회는 지난 1일 경산에서 회의를 열고 참석자 17명 만장일치로 이칠구 의장과 권영길 의장의 제명을 의결했다.

협의회는 "2014년 7월 7대 지방의회 임기를 시작한 뒤 지금까지 모두 17차례 회의를 열었으나 두 사람은 처음 한 번만 참석했다"고 제명 이유를 밝혔다.

협의회 회칙에는 제명과 관련한 내용이 없다.

그러나 협의회는 "이미 두 의장이 참석하지 않고 있어서 제명에 따른 의미가 없고 회칙에도 관련 내용이 없으나 상징적 차원에서 제명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며 "특히 이칠구 의장은 의정봉사상과 관련해 물의를 빚었다"고 덧붙였다.

이칠구 포항시의회 의장은 지난달에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가 의정활동에 모범이 되는 기초의원에 주는 의정봉사상을 경북의장협의회 심의 없이 포항시의원에게 줘 논란을 일으켰다.

이철우 회장은 "회의에 참석한 시·군의회 의장은 이칠구, 권영길 의장이 경북시군의장협의회를 무시한다고 느껴서 만장일치로 제명했다"며 "제명에 따라 앞으로 회의에 두 사람은 참석할 수 없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3 14: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