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525홈런' 日왕년 강타자 기요하라 추락…마약 혐의 시인(종합)


'525홈런' 日왕년 강타자 기요하라 추락…마약 혐의 시인(종합)

日프로야구 스타 기요하라 범법자로 '추락'
日프로야구 스타 기요하라 범법자로 '추락'(도쿄 AFP=연합뉴스) 1980∼90년대 일본 프로야구 최고의 강타자로 군림했던 기요하라 가즈히로(淸原和博·48·가운데)가 각성제 소지 혐의로 체포돼 3일 새벽 경시청으로 이송되고 있다.
경찰은 2일 밤 기요하라의 자택에서 각성제단속법 위반 혐의로 그를 체포했으며 체포 당시 각성제 0.1g을 소지하고 있었고 그가 자신의 것이라고 시인했다고 밝혔다.
1986년 고교졸업 후 드래프트 1위로 세이부에 입단한 기요하라는 요미우리, 오릭스 등을 거쳐 2008년 은퇴할 때까지 통산 타율 0.272에 2천122안타, 525홈런의 기록을 남겼다. 통산 홈런 수는 일본 역대 5위에 올라 있다.

(도쿄=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1980∼1990년대 일본 프로야구 최고의 강타자로 군림했던 기요하라 가즈히로(淸原和博·48)가 각성제 소지 혐의로 일본 경찰에 체포됐다.

일본 경시청은 2일 밤 기요하라의 자택에서 각성제단속법 위반 혐의로 그를 체포했다고 일본 언론이 3일 일제히 보도했다.

기요하라는 체포 당시 각성제 0.1g을 소지하고 있었으며, 조사 과정에서 주사기 등을 통해 각성제를 사용했음을 시인했다.

기요하라는 마쓰이 히데키(松井秀喜·은퇴) 등장 이전까지 일본 최고의 강타자로 군림했다.

1986년 고교졸업 후 드래프트 1위로 세이부에 입단한 기요하라는 요미우리, 오릭스 등을 거쳐 2008년 은퇴할 때까지 통산 타율 0.272에 2천 122안타, 525홈런의 기록을 남겼다. 통산 홈런 수는 일본 역대 5위에 올라 있다.

은퇴 후에는 야구 해설가로 활동하고 TV 광고에도 자주 출연했다.

일부 주간지에서 기요하라의 각성제 투약 의혹을 제기했지만 그는 부인해왔다.

3일 일본 주요 신문과 방송은 야구계의 영웅이었던 기요하라의 추락을 일제히 주요 뉴스로 다루고 충격을 받은 시민들의 반응을 전했다.

'525홈런' 日왕년 강타자 기요하라 추락…마약 혐의 시인(종합) - 2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3 18: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