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신동주, 롯데쇼핑 회계장부 열람 신청 취하(종합)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임미나 기자 =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경영권 분쟁 상대인 동생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을 겨냥해 제기한 '롯데쇼핑 회계장부 열람·등사 가처분 신청'을 돌연 취하했다.

2일 법원에 따르면 신 전 부회장 측 소송대리인(김수창 변호사)은 이날 이 사건을 심리 중인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51부(조용현 부장판사)에 롯데쇼핑 상대 회계장부 열람·등사 가처분 신청 취하서를 제출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10월 8일 제기된 이 가처분 소송은 지난달 27일 열린 4차 심리를 마지막으로 종료됐다.

신 전 부회장측 김수창 변호사(법무법인 양헌)는 "롯데그룹으로부터 롯데쇼핑 회계장부 열람·등사 가처분 신청 2차 심문기일(작년 12월 2일) 직전에 1만6천장의 회계장부와 관련 서류를 받았다"며 "3차 심문기일(작년 12월 23일)에 추가로 요청한 자료 역시 롯데그룹이 지난달 29일 모두 전달하는 등 소기의 목적을 달성한만큼 법원 절차를 종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진행 중인 호텔롯데 회계장부 열람·등사 가처분 신청에 대해서도 시간과 노력의 낭비 없이 롯데쇼핑이 자발적으로 협조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반면 롯데그룹측은 이번 취하 결정에 대해 "이미 신 전 부회장측이 요구한 자료들을 대부분 공개한데다, 최종 판결까지 가면 가처분 신청이 기각될 가능성이 커지자 타격을 피해 앞서 취하를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신동주 전 부회장측과 신동빈 회장 및 롯데그룹측은 그동안 약 4개월동안 진행된 심리에서 '롯데쇼핑 중국 사업 손실' 등의 쟁점을 놓고 치열한 공방을 벌여왔다.

shk999@yna.co.kr, mi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11: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