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한 러대사 "사드, 동북아 평화·북핵해결에 도움 안돼"

"러시아, 대북 양자제재 반대…북핵 해결에 부정적 영향"
기자 간담회에서 발언하는 티모닌 대사
기자 간담회에서 발언하는 티모닌 대사(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알렉산드르 티모닌 주한 러시아 대사가 2일 오전 서울 중구 주한러시아대사관에서 열린 주한 러시아대사 외교부 출입기자 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mon@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김효정 기자 = 알렉산드르 티모닌 주한 러시아 대사는 2일 미국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의 한반도 배치를 둘러싼 논란과 관련해 "사드 배치가 동북아의 평화와 안정에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며 한반도 핵 문제 해결에도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티모닌 대사는 이날 서울 정동 주한 러시아대사관에서 외교부 출입기자들과의 간담회에서 "러시아는 모든 당사국들에, 특히 군사분야에서 지역 상황을 악화할 수 있는 그런 행동을 자제하도록 호소하는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기자 간담회에서 발언하는 티모닌 대사
기자 간담회에서 발언하는 티모닌 대사(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알렉산드르 티모닌 주한 러시아 대사가 2일 오전 서울 중구 주한러시아대사관에서 열린 주한 러시아대사 외교부 출입기자 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mon@yna.co.kr

그러면서 그는 "저희는 미국과 대한민국 해당 기관 간에 이와 관련된 접촉이 더 많아진 것을 잘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사드 배치 가능성과 북한의 4차 핵실험에 따른 러시아의 대북 제재 동참 간의 연관성에 대해선 "현재로서는 얘기하는 것이 시기상조"라면서 "그러나 분명한 것은 이런 결정(사드배치)이 앞으로 지역 내에서 러시아의 대외정책을 세우는 과정에서 고려될 것"이라고 말했다.

티모닌 대사는 북한에 대한 양자차원의 제재에 대해 "러시아는 항상 조선민주주주의인민공화국(북한)에 대한 양자제재를 반대해왔고 지금도 반대한다"면서 "러시아는 안보리 제재에는 참여해 왔지만 양자제재는 평양의 더 심각한 고립을 초래하면서 핵문제 해결에 부정적 영향을 끼친다고 본다"고 지적했다.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10: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