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MLB닷컴 "박병호 미네소타행, 최고의 계약 10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미네소타 트윈스의 박병호(30) 영입이 이번 오프 시즌 최고의 계약 중 10위에 선정됐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인 MLB닷컴은 2일(한국시간) 이번 오프 시즌에 일어난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의 계약 중에서 최고의 계약을 꼽으면서 박병호의 미네소타행을 10위에 올려놨다.

MLB닷컴은 한국에서 2년 연속 50홈런 이상을 기록한 박병호가 강정호(피츠버그 파이리츠)의 전 팀 동료였다는 점, 강정호가 한국에서 뛸 때에 비해 OPS(출루율+장타율) 하락 폭이 10% 정도밖에 되지 않았다는 점을 언급했다.

이어 "미네소타는 박병호에게 2천535만 달러(포스팅 비용 1천285만 달러, 바이아웃 50만 달러 포함 4년 계약)를 투자했다"며 "박병호가 미네소타의 지명타자로 연착륙에 성공한다면 미네소타에는 엄청난 자신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MLB닷컴은 이 계약이 좀 더 높은 순위에 올랐을 수도 있었다며 박병호에 대한 기대감을 숨기지 않았다.

최고의 계약 1위에는 좌완 투수 데이비드 프라이스의 보스턴 레드삭스행이 선정됐고, 2위에는 시카고 컵스로 자리를 옮긴 제이슨 헤이워드가 차지했다.

3위는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를 선택한 잭 그레인키, 4위는 애리조나의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댄스비 스완슨 영입, 5위는 뉴욕 메츠에 잔류한 요에니스 세스페데스가 이름을 올렸다.

6위는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켄 자일스 트레이드, 7위는 워싱턴 내셔널스의 더스티 베이커 감독 선임, 8위는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의 안드렐톤 시몬스 영입, 9위는 삼각 트레이드로 시카고 화이트삭스 유니폼을 입은 토드 프레이저였다.

한편 미네소타 구단은 박병호의 존재를 미네소타 지역 내 한인사회에 널리 알리는데 여념이 없다.

미네소타 구단은 구단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박병호가 지역 내 다국적 기업 3M에서 한국인 최초 한국인 수석 부회장이 된 신학철 부회장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사진을 올렸다.

미네소타 지역 매체인 '파이어니어 프레스'는 "미네소타 지역에 예상 외로 많은 한국인이 살고 있다. 교민 2만여 명과 지역 유학생 600~700여 명이 미네소타 지역에 산다. 박병호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MLB닷컴 "박병호 미네소타행, 최고의 계약 10위" - 2
MLB닷컴 "박병호 미네소타행, 최고의 계약 10위" - 3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10: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