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창업기업·1인기업 전용 R&D에 1천900억 지원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중소기업청은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보유한 창업기업과 1인 창조기업의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2016년도 창업성장 기술개발사업'을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올해 창업성장 기술개발사업 예산은 1천888억원으로 지난해(1천624억원)보다 16.3%(264억원) 늘었다.

중기청은 수출 가능성과 고용 여력이 높은 기업을 지원하고자 수출·고용관련 지표를 평가에 10% 반영하고, 창업기업과 1인 창조기업이 대학·연구기관의 인프라를 활용할 수 있게 'R&D 바우처 제도'도 연계해 운영하기로 했다.

사업 일정을 세부 과제별로 살펴보면 소규모 창업 기업을 돕는 '창업과제' 지원은 이달 29일까지 중소기업 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www.smtech.go.kr)에서 신청하면 된다.

엔젤투자사에서 투자받은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민간투자주도형 기술창업지원과제' 지원은 이달부터 사이버 팁스타운(www.jointips.or.kr) 등을 통해 상시 접수한다.

새 연구인력을 고용한 여성창업기업이나 경력단절여성을 채용한 창업기업을 돕는 '여성참여활성화과제' 지원 사업과 창업 후 7년 이내의 1인 창조기업을 돕는 1인 '창조기업과제' 지원 사업은 이달 16일 공고한다.

cind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