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마트폰 지문인증만으로 돈 보내는 시대 열렸다

KEB하나은행, 지문인증서 서비스 2일부터 시행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공인인증서를 이용하지 않고 지문인증만으로 다른 계좌에 돈을 보낼 수 있는 길이 열렸다.

KEB하나은행은 공인인증서 없이 지문인증만으로 이체하는 서비스를 은행권 최초로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앞서 신한은행이 지문인증을 통해 로그인을, NH농협은행이 로그인과 상품가입 서비스를 제공했다.

하지만 지문인증을 거쳐 계좌이체, 상품가입, 대출신청 등 대부분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KEB하나은행은 설명했다.

이 서비스는 생체인증 국제 표준(FIDO)에 기반을 둔 지문인증 시스템에 KEB하나은행이 독자적으로 암호화한 본인인증 수단을 추가한 강력한 보안성을 특징으로 한다.

스마트폰 지문인증만으로 돈 보내는 시대 열렸다 - 2

스마트폰에 지문을 갖다 대고 등록하면 기존 공인인증서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본인인증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지문을 휴대전화에 직접 접촉해야 하기 때문에 당분간 갤럭시 S6, 노트 5에서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하나은행은 향후 지문을 휴대전화에 직접 대지 않고도 인증받을 수 있는 비접촉 방식 지문인증(사진촬영 방식)으로 서비스를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비접촉 방식이 도입되면 지문인증 센서가 없어도 인증이 가능하게 돼 아이폰 계열이든 안드로이드 계열이든 사용자의 기기와 상관없이 지문인증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KEB하나은행은 이번 지문인증 서비스를 인터넷뱅킹까지 확대할 예정이어서 앞으로 인터넷상에서 액티브X 설치 같은 번거로운 절차 없이 거래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국내 은행권 최초로 OTP(일회용 비밀번호 생성기) 실물 없이 휴대전화 보안영역에서 작동하는 T-OTP(Trust Zone-One time password) 서비스도 이달 중 출시할 계획이다.

T-OTP는 스마트폰 내에 존재하는 보안영역에서 일회용 비밀번호를 생성해 내기 때문에 OTP 실물을 가지고 다닐 필요가 없어진다.

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전무는 "앞으로도 이상거래 감지시스템 강화 등 보안에 만전을 기해 고객들에게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뱅킹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uff2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09: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