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백화점, 서울 장애인복지시설서 봉사활동

(서울=연합뉴스) 인교준 기자 = 롯데백화점이 설 명절을 맞아 2일 서울 중구 장애인복지관에 사랑을 배송했다.

이원준 롯데백화점 대표를 포함해 임직원 20여명은 이날 오전 최창식 서울 중구청장, 열린의사회 고병석 이사장과 함께 건강검진 활동과 함께 명절 음식을 만들어 배식했다.

롯데백화점 본점 에비뉴엘에 입점한 한식 레스토랑인 '윤가명가'의 윤경숙 대표가 떡·잡채·송편·전 등 전통 음식을 만들었으며, 이 대표도 직접 쉐프로 변신해 거들었다.

롯데백화점은 2014년부터 '러블리라이프(Lovely Life)'라는 슬로건을 걸고 지역사회공헌활동을 펴왔으며 이번 행사도 그런 취지에서 준비한 기부·봉사활동이라고 설명했다.

롯데백화점은 아울러 올해 '사회복지시설 개보수 사업', '난치병 아동치료 지원', '개발도상국 교육지원' 활동을 지속하고 고령화와 저출산 추세 극복을 위한 범국민적인 '출산장려 캠페인'도 펼 계획이다.

한편, 롯데백화점은 임원진을 설 선물 배송에 직접 나서도록 해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 임원들은 정장과 롯데백화점 배지를 달고 선물과 함께 본인 명함도 함께 전달하는 배송서비스를 하고 있다. 이 대표도 1일 배송에 직접 참여했다.

이 대표는 "설을 맞아 소외된 이웃에게 온정을 전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면서 "아울러 백화점, 고객, 파트너사가 함께 참여하는 진정성 있는 상생 나눔 활동을 계속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백화점, 서울 장애인복지시설서 봉사활동 - 2

kjih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09: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