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 예술의전당서 정기연주회 개최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서울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가 13일 오후 2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러브 인 클래식'을 주제로 제70회 정기연주회를 연다고 2일 밝혔다.

국내 최정상급 마에스트로 정치용과 감성적인 연주로 클래식계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킨 피아니스트 조재혁이 협연한다. 이번 연주회는 강남문화재단이 주최하고 강남구가 후원한다.

연주회에선 사랑에 대한 네 가지 주제로 깊이 있는 클래식 음악을 만날 수 있다.

슈트라우스의 오페라 '살로메' 중 '일곱 개 베일의 춤'으로 시작해 쇼팽이 연모의 정을 애절하게 표현한 피아노 협주곡 제2번 바단조(Op.21)로 청중의 귀를 사로잡는다.

우리가 아는 호색한 '돈 죠반니(돈 후안)'와는 다르게 홀로 이상형의 여인을 찾아 헤맨다는 내용의 슈트라우스 교향시 '돈 후안'과 오페라 '장미의 기사 모음곡'도 선보인다.

구는 다양한 커플 50쌍을 무료로 초대하는 이벤트도 연다. 이날부터 11일까지 강남문화재단 홈페이지(www.gfac.or.kr)에 사연과 사진을 올리면 추첨해 S석 티켓 2매씩을 준다.

입장권은 R석 5만원, S석 3만원, A석 2만원으로 구매는 예술의 전당(☎ 02-580-1300)에 문의하면 된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08: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