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기후변화 대응 물관리 방법 찾는다…해수담수화 육성

(세종=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해수담수화를 중심으로 기후변화에 대응한 물관리 방안을 마련하고자 민관이 머리를 맞댄다.

국토교통부와 한국수자원공사(K-water)는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글래드호텔에서 '기후변화에 따른 신 물관리 방안 대토론회'를 연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최근 기후변화에 선제 대응하는 물관리 정책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고 해수담수화 기술·산업전망에 대해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강호인 국토부 장관과 최계운 수자원공사장을 비롯해 새누리당 김태원 국회의원, 김승 한국물학술단체연합회장, 김인수 한국해수담수화플랜트협회장 등 정부와 학계·산업계·언론계·시민단체 등의 전문가 300여명이 참석한다.

강 장관은 "해수담수화 사업을 신성장동력으로 육성하고자 임해산업단지에 선도사업을 추진하는 등 대체수자원 기술발전을 지원하겠다"는 약속을 내놓을 계획이다.

최 사장은 "무한자원인 해수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물 안보를 실현하고 국내 해수담수화 기술보유기업과 동반 외국진출을 추진하겠다"고 밝힐 예정이다.

토론회에서는 지난달 이뤄진 '물 절약 심몰마크 공모전' 시상식도 진행된다.

물 절약 심벌마크 공모전에는 총 273건이 접수됐으며 대상(국토부 장관상)과 최우수상(수자원공사 사장상) 각 1건이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물 절약 심벌마크는 앞으로 대국민 물 절약 홍보전에 활용된다.

기후변화 대응 물관리 방법 찾는다…해수담수화 육성 - 2

jylee2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