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G전자 첫 슈퍼볼 광고 유튜브 등에 공개

(서울=연합뉴스) 옥철 기자 = LG전자[066570]가 오는 7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산타클라라에서 열리는 제50회 슈퍼볼(Super Bowl)에 내보낼 올레드 TV 광고를 유튜브, 페이스북, 홈페이지 등에 2일 공개했다.

광고는 60초 분량이다. 미래의 한 남자가 미래의 TV인 올레드 TV를 현재로 가져와 현재 자신과 힘을 합쳐 반대세력으로부터 끝까지 지켜낸다는 내용이다. 긴박한 추격 장면과 화려한 액션, 컴퓨터 그래픽이 볼거리다.

LG[003550] 슈퍼볼 광고는 할리우드 영화배우 리암 니슨과 마이클 니슨 부자가 각각 미래와 현재 주인공을 연기했다. 리암 니슨은 영화 '테이큰' 시리즈, '다크 나이트'에 출연했으며 최근 맥아더 장군 역을 맡은 영화 '인천상륙작전' 촬영을 위해 방한했다.

리들리 스콧과 제이크 스콧 부자가 메가폰을 잡았다. 영화 '에일리언', '글래디에이터', '마션'을 연출한 리들리 스콧은 특유의 무게감 있는 영상으로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를 표현했다.

2.57mm의 얇은 패널, 패널 뒷면 투명 강화유리, 하만카돈과 함께 개발한 스피커 등 시그니처 올레드 TV만의 차별화된 요소를 강조했다고 한다.

LG 슈퍼볼 광고는 미국 뉴스통신사 AP가 선정하는 '10대 슈퍼볼 광고 예고편'에 뽑혔다. 광고 예고편은 SNS 500만뷰 이상을 기록했다.

LG전자는 슈퍼볼 마케팅을 통해 수천만달러의 광고 효과를 기대한다. 슈퍼볼 광고료는 초당 1억원을 훨씬 상회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LG전자 HE사업본부장 권봉석 부사장은 "북미 최대 스포츠 이벤트를 통해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의 진정한 가치를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첫 슈퍼볼 광고 유튜브 등에 공개 - 2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