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국, 작년 대북 수출 1천122만 달러 승인"< VOA>

(서울=연합뉴스) 이봉석 기자 = 미국 상무부가 2015년 회계연도(2014년 10월∼2015년 9월)에 총 1천122만 달러(약 135억원)의 대북 수출을 승인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VOA)이 2일 전했다.

상무부 산업안보국은 최근 미국 의회에 제출한 보고서에서 2015년 회계연도에 대북 수출 18건을 승인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3건이 줄었지만, 금액은 약 700만 달러 늘었다.

항목별로는 별도의 절차 없이 일반적으로 승인이 이뤄지는 기본소비재가 13건, 총 1천91만 달러로 가장 많았으며, 정보보안 장치 품목 4건, 4만 1천720달러, 전자제품 부품 품목 2건, 약 8천128달러 등이 뒤를 이었다.

산업안보국 관계자는 VOA에 "구체적인 승인 내용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는 게 원칙"이라고 말했다.

산업안보국은 유엔 안보리 결의 1718호와 1874호 등에 따라 식량과 의약품을 제외한 모든 물품의 대북 수출에 대해 허가를 받도록 하고 있다.

anfour@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08: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