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래에셋 "삼성중공업, 4분기 실적 부진…목표가↓"

송고시간2016-02-02 08:10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미래에셋증권은 2일 삼성중공업[010140]에 대해 "지난해 4분기 실적이 부진했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1만2천100원에서 9천원으로 내렸다.

정우창 연구원은 "삼성중공업의 작년 4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4.9% 증가한 3조2천억원, 영업이익은 71% 감소한 299억원을 각각 기록했다"면서 "영업이익은 시장 기대치 630억원을 하회했다"고 설명했다.

정 연구원은 "4분기 영업이익이 부진했던 것은 저마진 해양 생산설비 프로젝트의 매출 비중이 전분기 38%에서 4분기 40% 수준으로 증가하고 희망퇴직 관련 비용 300억원이 발생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올해는 일회성 비용 감소로 영업이익률은 회복될 전망"이라면서도 "저마진 해양 생산설비 매출 비중 증가로 영업이익률은 1.6%, 영업이익은 1천783억원 수준에 머무를 것"이라고 예상했다.

정 연구원은 "조선·해양설비 시장 부진에 따른 이익률과 수주 부진이 주가 상승을 제한할 것"이라며 투자의견 '비중축소'를 종전대로 유지했다.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