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한상의 국제중재 전문인력 대폭 보강

ICC코리아 국제중재위 기능 강화
ICC 코리아 국제중재위원회 개편회의
ICC 코리아 국제중재위원회 개편회의(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제상업회의소(ICC) 코리아 국제중재위원장인 김갑유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가 2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 설가온에서 열린 ICC 코리아 국제중재위원회 개편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옥철 기자 =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는 ICC(국제상업회의소) 코리아 국제중재위원회 기능을 강화하고자 위원회를 개편했다고 2일 밝혔다.

ICC는 국가간 상거래 분쟁사건을 조정하는 국제중재법원(ICC Court)를 산하에 두고 있다. 1923년 설립된 국제중재법원은 세계 최대 민간분쟁 해결기구다.

ICC 코리아 국제중재위원회는 국제중재법원 한국지회로 분쟁사건 중재인을 추천하는 역할을 한다. 무역거래 분쟁의 법률자문과 지원서비스를 국내 기업에 제공한다.

대한상의가 사무국을 맡고 있다. 김갑유 태평양 변호사가 ICC 코리아 국제중재위원장과 국제중재법원 부원장을 겸임하고 있다.

대한상의는 이번 개편으로 국제중재 전문인력을 대폭 보강했다.

부위원장에 김범수 케이엘파트너스 변호사, 김준기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김기창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위촉했다.

신임 위원으로도 법무부와 회원사의 전문인력을 대거 영입했다. 구상엽 법무부 국제법무과장, 이진수 법무부 상사법무과장을 위촉했고 삼성·현대차·SK·LG 등 주요 회원사의 사내변호사 부문장을 선임했다.

대한상의는 "국내 내로라하는 법률전문가를 대거 영입해 최근 급속히 늘어나는 국제중재사건에 적극 대응하는 체계를 갖췄다"며 "6천억원 이상의 부가가치 창출이 예상되는 중재산업 활성화를 위해 ICC 글로벌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하고 중재제도 선진화를 위해 법무부와도 협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