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상도동계 최고원로' 새누리당 김명윤 상임고문 별세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고(故) 김영삼(YS) 전 대통령이 이끌던 '상도동계'의 최고 원로로 꼽히는 새누리당 김명윤 상임고문이 1일 오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2세.

고인은 일제 말기인 1944년 만주고등고시에 합격, 변호사로 활동하던 중 1948년부터 춘천지검 강릉지청과 서울지검 검사를 역임한 뒤 제5대 민의원(민주당), 제9대 국회의원(신민당), 제15대 국회의원(신한국당·한나라당) 등 3선 의원을 지냈다.

연하인 YS를 따라 민주화추진협의회에 투신, 민주화 운동에 나서면서 민주산악회 초대 회장인 YS에 이은 2대 회장과 민주당 총재 직무대행 등을 역임했다.

'3당 합당' 이후 민주자유당·신한국당·한나라당 상임고문을 거쳐 현재 새누리당 상임고문 중 최고령이다. 민주화추진협의회 공동이사장과 한국불교단체총연합회 회장도 맡은 바 있다.

김 상임고문 측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상도동계의 최고 원로이며, 5대 의원 시절부터 YS를 만나 평생을 모신 분"이라며 "국회장으로 장례를 치르는 방안을 국회의장 측과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슬하에 김경호 전 주택금융공사 사장 등 1남2녀를 뒀으며, 사위는 김권희 고려대학교 기계공학과 교수와 추무진 대한의사협회 회장이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장지는 경기도 양평공원묘지다. 발인은 오는 4일이다.

zhe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1 23: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