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쓰나미가 동해안 덮친다면…' 안전처·지자체 훈련


'쓰나미가 동해안 덮친다면…' 안전처·지자체 훈련

해일 대비 긴급구조 종합훈련<<연합뉴스 자료사진>>
해일 대비 긴급구조 종합훈련<<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국민안전처는 전국 26개 자치단체와 일본발 지진해일에 대비한 훈련을 3일 한다고 2일 밝혔다.

안전처는 유네스코 산하 정부간 해양위원회(IOC)가 주관하는 '2016 태평양 지진해일 훈련'과 연계해 이번 지진해일 대응훈련을 한다.

이번 훈련은 일본 서쪽 아키타현 연안 해저에서 규모 8.5 지진이 발생한 후 약 1시간 45분만에 높이 최대 6.9m에 이르는 지진해일이 동해안에 도달하는 상황을 가정해 펼쳐진다.

안전처는 이날 훈련에서 지진특보상황과 조치사항을 자치단체와 공유하는 경보전달체계를 점검하고, 지자체는 자체 도상훈련(회의식 훈련)으로 재난대응부서의 임무·역할을 확인한다.

안전처는 이번 훈련 결과를 매뉴얼·훈련 개선 등에 반영할 계획이다.

tr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