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작년 증가 차량 10대 중 8대 경유…LPG는 감소일로

폴크스바겐 사태 불구 경유 차량 등록 8.6% 늘어LPG는 2010년 정점찍고 5년째 감소…230만대 하회

(서울=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 폴크스바겐 사태 여파에도 불구하고 유해가스 배출이 많은 경유 차량이 지난해 폭발적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상대적 친환경 연료인 액화석유가스(LPG)를 연료로 이용하는 차량은 감소세를 지속하고 있다.

2일 국토교통통계누리 및 대한LPG협회 등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국내에 등록된 LPG 자동차는 227만6천대로 전년 말(235만5천대) 대비 3.4%(7만9천대) 줄었다.

국내 LPG 차량은 2010년 245만6천대를 정점으로 감소세로 돌아섰다. 이후 지난해 말까지 5년 연속 줄면서 230만대 밑으로 떨어졌다.

휘발유나 경유 차량과 달리 LPG 연료(부탄)는 택시, 장애인·국가유공자, 렌터카, 일부 경차 및 RV 차량만 이용할 수 있다.

반면 경유 차량은 확대일로를 걷고 있다.

2014년 말 기준 793만9천대였던 국내 경유 차량은 지난해 말 862만2천대로 1년새 8.6%(68만4천대) 증가했다.

같은 기간 국내에 등록된 전체 자동차수는 2천11만8천대에서 2천99만대로 4.3%(87만2천대) 늘어났다.

지난해 늘어난 자동차 10대 중 8대를 경유 차량이 차지한 셈이다.

휘발유 차량은 970만6천대에서 996만5천대로 2.7%(25만8천대)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국내 LPG 차량 감소는 기후변화 대응 차원에서 LPG 차량 지원을 확대하는 해외 선진국과 반대되는 추세다.

미국은 LPG 등 대체연료차량의 연료 충전 시 갤런당 50센트의 소비세 감면 혜택을 부여하고 있다. 호주는 LPG 신차 구입시 2천 호주달러를, 엔진개조 시 1천500 호주달러를 지원한다.

이탈리아는 보유차량을 LPG 엔진으로 개조하면 500유로의 보조금을 주는 등 가스차 지원 정책을 펼치고 있다.

이에 따라 전 세계 70여개국에서 운행되는 LPG 자동차 수는 2014년 말 기준 2천515만대로 전년 대비 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계 관계자는 "LPG차는 미세먼지 배출이 거의 없고 질소산화물 배출도 경유차의 30분의 1에 불과한 만큼 시장 유지를 위한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표> 연료별 자동차 등록 통계(단위 : 천대)

작년 증가 차량 10대 중 8대 경유…LPG는 감소일로 - 2

pdhis9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02 06: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