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폴크스바겐, 중국서 SUV 2천120대 리콜…배터리 화재위험

송고시간2016-02-01 11:40

폴크스바겐, 중국서 SUV 2천120대 리콜…배터리 화재위험

(베이징=연합뉴스) 진병태 특파원 = 중국에서 폴크스바겐이 배출가스량 조작에 이어 이번에는 배터리 화재위험으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리콜을 계획하고 있다.

1일 중국 관영 차이나데일리에 따르면 중국의 품질안전 기관인 국가질량감독검험검역총국(질검총국)은 폴크스바겐이 배터리 화재위험으로 SUV 차량 투아렉 2천120대를 리콜할 것이라고 밝혔다.

리콜대상은 2010년 9월 6일부터 2014년 8월 13일 사이에 생산된 차량이다.

질검총국은 이들 차량의 배터리가 물이 스며들 경우 합선을 일으켜 화재위험이 있다고 밝혔다.

폴크스바겐측은 이들 차량에 배수밸브를 설치할 계획이며 2월 18일부터 리콜을 실시할 계획이다.

폴크스바겐은 지난해 중국에서 배출가스 저감장치 조작 사건과 관련해 SUV 티구안(Tiguan) 1천946대와 파사트 B6 4대 등 1천950대를 리콜한 바 있다.

폴크스바겐에 중국은 세계 판매량의 35%를 차지하는 최대 시장이며 상하이다중(上海大衆)과 이치다중(一汽大衆) 등 2개의 폴크스바겐 중국 합작회사를 설립, 운영하고 있다.

폴크스바겐, 중국서 SUV 2천120대 리콜…배터리 화재위험 - 2

jb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071220178100080

title : "한국은 경제에 표를 던졌다"<러 언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