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생활비 없어서"…기차선로서 구리전선 훔친 50대 구속

송고시간2016-02-01 11:02


"생활비 없어서"…기차선로서 구리전선 훔친 50대 구속

익산경찰서 전경
익산경찰서 전경

(익산=연합뉴스) 전북 익산 경찰서 전경 DB. 2014.4.14


<저작권자 ⓒ 2014 연 합 뉴 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익산=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 익산경찰서는 1일 익산역 등 기차선로에서 구리 접지전선 등을 절단해 훔친 혐의(절도)로 안모(51)씨를 구속했다.

안씨는 지난해 3월 30일부터 지난달 21일까지 익산역과 삼례역 사이 기차선로 등에서 12차례 2천300여만원 상당의 접지전선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담장을 넘어 기차역으로 들어간 안씨는 최장 2.8㎞ 구간의 전선을 60∼80㎝ 단위로 잘라 화물트럭이나 자전거로 옮겼다.

조사 결과 안씨는 훔친 전선을 헐값에 고물상에 넘겨 300여만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

또 안씨는 익산 일대 비닐하우스 등에서 8차례에 걸쳐 마른고추, 가재도구 등을 훔쳤다고 경찰은 밝혔다.

안씨는 경찰에서 "생활비가 없어서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