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목재산업박람회 올해부터 매년 인천서 개최

송고시간2016-02-01 10:08

'목재산업 중심지' 강점 내세워 유치

목재산업박람회 올해부터 매년 인천서 개최 - 2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작년까지 5년간 서울에서 열린 목재산업박람회가 올해부터 인천에서 열린다.

인천시는 1일 시청에서 산림청, 사단법인 목재산업단체총연합회와 '목재산업박람회 개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목재산업박람회는 올해부터 매년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다. 인천시는 행정 지원, 참가업체·바이어 유치 지원 업무를 담당한다.

시는 인천이 목재 산업의 중심지인 점을 강조하며 박람회 유치에 공을 들였다.

인천에는 약 1천500개 목재 관련업체가 입주해 2만여 명의 근로자가 일하고 있다.

또 전국 원목 물동량의 60%는 북항에서 처리된다. 북항을 중심으로 조성 중인 목재 클러스터단지가 완공되면 128개 목재업체가 입주할 예정이다.

올해 박람회는 12월 1∼4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인천시와 산림청이 공동 주최하고 목재산업단체총연합회가 주관해 열린다.

박람회에는 150개 기업이 참가하고 2만5천명이 관람할 것으로 예상된다.

2011년 첫 박람회 이후 올해 6회째를 맞는 목재산업박람회는 생활 속 목재문화를 실현하고 국내 목재·산림산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열리고 있다.

iny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626117300062

title : "떠나지 말라고 폐특법 24년간 시행했지만"…인구 감소 지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