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배드민턴- 여자 단·복식, 나란히 새해 첫 우승

송고시간2016-01-31 21:39

여자단식 성지현, 여자복식 정경은-신승찬 금메달

성지현(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성지현(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한국 배드민턴 여자단식의 간판 성지현(MG새마을금고)이 2016년 첫 금메달을 획득했다.

여자복식 정경은(KGC인삼공사)-신승찬(삼성전기)도 새해 첫 우승을 신고했다.

세계랭킹 7위 성지현은 31일(한국시간) 인도 넉나우에서 열린 2016 인도 배드민턴 그랑프리골드 여자단식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15위 사토 사야카(일본)를 2-1(12-21 21-18 21-18)로 꺾고 우승했다.

성지현의 올해 첫 금메달이다. 그는 올해 첫 국제대회인 지난주 '말레이시아 마스터스 배드민턴 그랑프리 골드'에서 3위를 차지했다.

지난해에는 독일오픈 그랑프리골드,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 빅터코리아오픈 슈퍼시리즈, 태국오픈 그랑프리골드에서 꾸준히 우승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6위 정경은-신승찬은 세계랭킹 8위 에이폐 뮈스컨스-셀레나 피엑(네덜란드)를 2-0(21-15 21-13)으로 꺾었다.

정경은-신승찬은 지난해 9월에야 팀을 구성했지만, 지난해 덴마크 오픈 배드민턴 슈퍼시리즈 프리미어와 미국오픈 그랑프리에 이어 이번에 우승을 추가하며 상승세를 이어나갔다.

성지현과 정경은-신승찬은 모두 2016 리우올림픽 출전권 범위에 있으며, 메달 획득을 노리고 있다.

남자복식 김기정-김사랑(이상 삼성전기), 여자복식 장예나(김천시청)-이소희(인천국제공항), 혼합복식 신백철(김천시청)-채유정(삼성전기)은 전날 3위로 이 대회를 마감했다.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