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태용 감독 "리우에서 일본에 멋지게 복수하겠다"

송고시간2016-01-31 17:31

(영종도=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신태용 올림픽 축구대표팀 감독이 31일 "한번 더 믿어주시면 브라질 리우에 가서는 일본을 상대로 멋지게 복수하겠다"고 말했다.

리우 올림픽 본선 진출권을 획득하고 이날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 신태용 감독은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한국은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리우올림픽 아시아지역 예선 겸 2016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서 준우승을 차지, 세계 최초로 8회 연속 올림픽 축구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그러나 결승전에서는 일본에 2-0으로 앞서다 후반 3골을 내주며 무너졌다.

신 감독은 "주무시지 않고 우리를 응원해준 팬들께 실망을 안겨 죄송하다"면서 "수비수들이 심리적으로 흔들렸다"고 아쉬움을 밝혔다.

이어 "본선에서는 와일드카드를 빼면 엔트리는 15명인 만큼 이제 동료들끼리의 경쟁"이라면서 "팀에 가서 경기를 뛰지 않으면 대표팀에서도 살아남지 못한다"고 분발을 당부했다.

bschar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