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밤새운항' 제주공항서 2만여명 빠져나가…바닷길 정상화

한라산 최고 167㎝ 눈 쌓여 입산 나흘째 통제
심야 수송작전중인 제주공항
심야 수송작전중인 제주공항(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항공기 운항이 재개된 25일 늦은 밤 제주국제공항 활주로에 항공기들이 이착륙하고 있다.
원활한 승객 수송을 위해 제주국제공항은 24시간 가동될 예정이다. 2016.1.26
jihopark@yna.co.kr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전지혜 기자 = 한파가 물러가 제주공항 항공기 운항이 재개된 25일 오후부터 26일 오전 6시까지 밤새 운항이 진행돼 제주에 발이 묶여 있던 체류객 등 약 2만4천명을 다른 지방으로 수송했다.

26일 제주지방항공청에 따르면 제주공항에서는 25일 오후 2시 48분 이스타항공 여객기가 출발한 것을 시작으로 26일 오전 6시까지 항공편 355편(출발 200·도착 155)이 운항했으며, 항공편으로 제주에서 다른 지역으로 이동한 인원은 2만3천968명이다.

김포공항과 김해공항의 심야운항 제한이 26일 오전 6시까지 한시적으로 해제됨에 따라 제주공항에서는 마지막 편인 김포행 제주항공 항공기가 출발한 오전 5시 20분까지 밤새 운항이 진행됐다.

25일 오후 11시 6분께에는 제주공항에 착륙한 대한항공 KE1275 여객기가 엔진(넘버 4) 덮개의 일부가 파손된 채 발견됐다. 찌그러진 엔진 덮개의 잔해를 수습하는 등 주변 활주로를 정비한 1시간가량 제주공항에 출발·도착하려던 10여편이 지연운항했다.

간밤에도 제주공항 대합실 곳곳에서는 체류객 수천명이 대기표를 받기 위해 매트나 박스를 바닥에 깔고 모포나 옷가지를 덮은 채 뜬눈으로 밤을 지새거나 쪽잠을 잤다.

제주공항 국제선 출국장 대혼잡
제주공항 국제선 출국장 대혼잡(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항공기 운항이 재개된 25일 오후 제주공항 국제선 출국 수속대가 승객들로 극심하게 붐비고 있다. 2016.1.25
jihopark@yna.co.kr

저비용항공사는 결항으로 남은 체류객들을 대상으로 먼저 기다린 순서대로 대기표를 주다 보니 체류자들이 대기표를 받으려고 한꺼번에 몰려 한때 공항이 북새통으로 변했다. 몇몇 이용객은 종이상자를 찢어 '특별기를 띄워라' 등의 글을 적은 피켓 시위를 했다.

이날도 제주공항에서는 항공편 556편(출발 287편, 도착 269편)이 이·착륙할 예정이며, 제주에서는 체류객을 포함해 4만여명이 다른 지방으로 이동할 것으로 보인다.

해상의 풍랑특보는 전날(25일) 모두 해제된 가운데 해상의 물결이 점차 낮아져 이날 여객선과 도항선 운항은 대부분 정상적으로 이뤄진다.

바닷길로는 25일 여객선 4대가 만석으로 출발해 승객 3천여명을 수송했다.

이날은 현재까지 여객선 6대의 출항이 결정됐으며, 일부 소형 여객선은 아침 해상 기상상황을 고려해 출항 여부를 결정한다. 수송 인원은 5천여명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제주 전역의 대설특보는 전날(25일) 모두 해제됐다.

시위 나선 제주공항 체류객
시위 나선 제주공항 체류객(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제주공항의 항공기 운항이 재개된 25일 오후 제주항공 이용객들이 임시편 추가 투입을 요구하는 내용의 글을 적어 항공사에 항의하고 있다. 2016.1.25
koss@yna.co.kr

그러나 며칠간 '눈 폭탄'이 쏟아진 한라산에는 오전 6시 현재 윗세오름 164㎝, 진달래밭 145㎝ 등 거의 성인 키만큼 눈이 쌓여 입산은 이날까지 나흘째 통제됐다. 27일에도 등반로 상황 등을 고려해 입산 가능 여부가 결정된다.

산간 외 지역도 현재 제주 2.3㎝, 서귀포 5㎝, 성산 6.5㎝, 고산 0.5㎝의 적설량을 기록하고 있다.

며칠째 운행이 통제됐던 중산간 도로는 제설작업이 진행되고 눈이 녹으면서 일부 통행이 정상화됐다.

오전 5시 현재 일주도로와 시내 주요 도로, 번영로와 남조로는 체인 없이도 운행할 수 있으며 평화로와 첨단로, 애조로, 서성로는 소형 차량의 경우 체인이 필요하다. 한창로, 명림로는 대·소형 차량 모두 체인을 감아야 한다.

그러나 1100도로와 516도로, 비자림로, 제1산록도로, 제2산록도로 등은 아직도 대·소형 차량 모두 운행이 통제된 상태다.

기상청은 이날 제주는 가끔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겠으며 산간에는 오전까지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기온은 낮 최고 7∼8도까지 오를 전망이다.

ato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1/26 07: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