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말 N 여행> 강원권: '추워야 제맛!'…대관령·태백산 축제 열기 '후끈'

송고시간2016-01-22 11:00

대관령에 눈·얼음·사물놀이 '삼중주' 펴져…하얀 세상 태백 '동화나라' 변신

(강원=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1월 넷째 주말인 23∼24일 강원도는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도까지 떨어지고 낮 기온마저 영하권에 머무르겠다.

평창에서는 눈, 얼음, 사물놀이가 어우러진 '평창 겨울연희 대축전'이 열린다. 설원 속 동화나라로 변신한 태백은 얼어붙은 동심을 자극한다.

<주말 N 여행> 강원권: '추워야 제맛!'…대관령·태백산 축제 열기 '후끈' - 2

◇ 낮에도 수은주 곤두박질…

토요일인 23일 강원도는 차가운 대륙 고기압의 영향으로 매우 춥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동해안 영하 9∼5도, 산간 영하 15∼12도, 내륙 영하 18∼11도가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동해안 영하 4∼2도, 산간 영하 11∼8도, 내륙 영하 9∼6도 분포를 보이겠다.

일요일인 24일은 한파가 절정에 달해 올겨울 들어 가장 낮은 최저기온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동해안 영하 14도∼11도, 산간 영하 21∼19도, 내륙 영하 22∼17도이고, 낮 최고기온은 동해안 영하 7∼3도, 산간 영하 14∼11도, 내륙 영하 10∼7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동해의 물결은 앞 바다에서 1.5∼2.5m, 먼 바다에서 2∼4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주말 N 여행> 강원권: '추워야 제맛!'…대관령·태백산 축제 열기 '후끈' - 3

◇ 눈, 얼음, 사물놀이 '삼중주'…평창 겨울연희 대축전

겨울다운 추위가 찾아오는 이번 주말 2018 올림픽 개최지 강원 평창군에서 눈과 얼음, 사물놀이가 어우러진 축전이 열린다.

㈔한국전통연희단체총연합회 김덕수 이사장과 사물놀이패가 24일까지 '2016 평창 겨울연희 대축전'을 펼친다.

장소는 우리나라 대표 설국(雪國)인 평창군 대관령면 횡계리의 대관령 눈꽃축제장이다.

2018 평창올림픽 성공 개최를 기원하고 한국의 겨울 축제 콘텐츠를 세계인에게 보여주는 자리다.

주제는 '동, 동, 동(動, 冬, 同)'이다.

겨울을 움직이고 소리 내어 하나 됨을 의미한다.

공연전문가, 지역문화예술인, 관광객이 함께 참여하는 한마당 잔치다.

청배연희단, 놀이꾼들 도담도담, The 광대, 창작그룹 노니, 연희컴퍼니 유희, 일렉트릭 사물놀이, 한울림 예술단 등 전문 전통연희 단체가 대거 참여해 흥을 돋운다.

사물놀이 눈사람 만들기, 살얼음판 줄타기, 줄다리기 등 전통연희와 겨울 스포츠를 접목한 체험행사도 다채롭게 마련됐다.

<주말 N 여행> 강원권: '추워야 제맛!'…대관령·태백산 축제 열기 '후끈' - 4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을 2018 평창올림픽 특선 메뉴 10선을 미리 맛볼 수 있다.

대관령 눈꽃축제장 홍보관에서는 특산물 황태와 감자를 이용해 만든 황태칼국수가 관광객의 입맛을 사로잡을 준비를 하고 있다.

평창 사과로 만든 특선메뉴 사과파이는 직접 만들어 볼 기회도 제공한다.

또 진부면 평창송어축제장에서 홍보관에서도 송어덮밥, 송어만두 등 두 가지 특선메뉴를 맛볼 수 있다.

◇ '설원 속 동화나라'…태백산 눈축제 겨울 속 동심 자극

'추워서 더 신나는 설원 속 동화나라!' 태백산 눈축제가 지난 22일 막을 올리고 겨울 속 얼어붙은 동심을 자극한다.

대형 눈 조각으로 유명한 태백산 눈축제는 올해 23회째다.

<주말 N 여행> 강원권: '추워야 제맛!'…대관령·태백산 축제 열기 '후끈' - 5

당골광장에서는 전국 대학생 눈조각 경연대회 출품작 전시회와 이글루 카페, 눈미끄럼틀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최대 길이 30m 이상의 그리스 신전 눈조각과 포세이돈, 나폴레옹, 아더왕 등 세계 신화 또는 역사 속 영웅들이 눈 조각으로 부활해 신비로움을 느끼게 한다.

올해는 얼음분수, 눈터널, 스노 캔들, 야간에 축제장을 찾는 관광객을 위한 LED(발광다이오드) 눈사람 등 새로운 볼거리가 더욱 풍성해졌다.

황지연못, 태백역, 추전역 일대에서는 태백 노래자랑과 오카리나, 색소폰, 어쿠스틱, 밴드, 사물놀이 공연 등이 재미를 더한다.

눈싸움 놀이터, 얼음·눈 미끄럼틀, 눈 미로, 이색창작눈썰매대회, 추억의 연탄불 먹거리, 얼음포춘볼, 동계올림픽 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도 준비돼 있다.

conany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