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말 N 여행> 수도권: '최강 한파' 예고…눈꽃축제·족욕체험 어때요

송고시간2016-01-22 11:00

경기도 장흥·강화 석모도로 가족 나들이… 파주 출판단지 독서도 '강추'

(서울=연합뉴스) 수도권은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20도 안팎으로 떨어져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울 것으로 전망된다.

강추위 속 날씨는 대체로 맑겠으니 겨울 레포츠를 즐기거나 족욕 체험 등 행사에 참여해 추위를 날려보자.

◇ 최저 영하 20도 '혹한'…낮에도 영하 10도 안팎 동장군 '기승'

토요일인 23일부터 기온이 크게 떨어지며 추운 날씨를 보이겠다.

수도권은 대체로 맑다가 늦은 오후에 구름이 많아지겠고, 경기남부는 늦은 밤 한때 눈(강수확률 60%)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7도에서 영하 11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8도에서 영하 6도로 예보됐다.

일요일인 24일은 기온이 더 떨어져 춥겠다. 대체로 맑은 가운데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22도에서 영하 16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9도에서 영하 7도로 예보됐다.

<주말 N 여행> 수도권: '최강 한파' 예고…눈꽃축제·족욕체험 어때요 - 2

◇ 춥다, 그래도 반갑다…'겨울축제' 속으로

맹추위가 절정에 달하는 이번 주말 추위에 숨지 말고 추위를 즐겨보자.

경기도 양주시 장흥 휴양림 일대에서는 '2016 양주눈꽃축제'가 한창이다.

'눈과 예술, 하얀 감동'을 주제로 눈썰매, 아이스슬라이딩 등 다양한 레포츠 행사가 펼쳐진다.

'눈떼조각 전시존'에서는 크라운해태제과 임직원 1천여 명과 전문 조각가 20여 명이 만든 눈 조각 1천여 개가 전시된다.

가장 인기 있는 놀이 공간은 눈썰매장으로, 길이 200m의 성인용 슬로프 1개와 각각 150m 길이의 어린이용 슬로프 2개를 설치해 눈썰매의 재미를 길게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유아용 눈썰매장도 별도 운영한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슬로프 종료지점의 정지구간을 늘렸고 미끄럼방지용 고무판을 설치했다.

입장료는 1만2천원이며 양주시민, 20명 이상 단체 입장객, 장애인은 요금 할인된다.

이용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자세한 내용은 '2016 양주눈꽃축제' 홈페이지(www.fes-artvalley.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말 N 여행> 수도권: '최강 한파' 예고…눈꽃축제·족욕체험 어때요 - 3

◇ 칼바람 피해 '책 속으로 떠나는' 여행

추위 속 밖에 나가는 게 두렵다면 수만 권의 책으로 둘러싸인 복합 문화 공간에서 마음껏 책을 읽으며 사색해 보는 게 어떨까.

경기도 파주시 파주출판단지에 있는 열린 도서관 '지혜의 숲'에는 독특한 문화 공간이 마련돼 있다.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 로비 3천888㎡에 3.1㎞ 서가를 설치하고 기증도서 50만 권 중 15만 권을 비치했다.

높게 쌓아올린 책들로 둘러싸여 마치 고대 도서관에 온듯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주변 사람을 방해하지 않을 정도의 대화가 가능하다. 독서토론도 할 수 있다.

목이 마르면 커피를 비롯한 음료 한 잔을 사서 마시며 책을 볼 수도 있다.

주말 나들이를 겸해 집을 나와 아이들과 함께 책을 읽으며 시간을 보내기에 적합하다.

자세한 사항은 파주출판도시문화재단 누리집(www.pajubookcity.org/)을 방문하거나 전화(☎ 031-955-0050)로 문의하면 된다.

<주말 N 여행> 수도권: '최강 한파' 예고…눈꽃축제·족욕체험 어때요 - 4

◇ 가족·연인과 함께 뜨끈한 '족욕체험'

가족이나 연인과 함께 뜨끈한 온천물에 발을 담그며 추위를 잊어보자.

인천 강화 석모도 리안월드에서는 무료 족욕 체험장을 상시 운영하고 있다.

60도 이상의 따끈한 온천수에 발을 담그며 피로를 풀 수 있다.

입장료는 무료이며, 수건을 따로 준비해야 한다.

근처에는 자연휴양림과 우리나라 3대 관음영지 중 한 곳인 보문사, 민머루 해수욕장이 있어 하루를 보내기에 좋다.

강화도 특산물인 간장게장, 밴댕이회 무침 등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리안월드 전화(☎ 1800-5003)로 문의하면 된다.

(윤태현 채새롬 최재훈)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