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말 N 여행> 호남권: '눈꽃 세상' 덕유산·무등산…주말 또 20㎝ 폭설

송고시간2016-01-22 11:00

백련사·설천봉서 보는 덕유산 '하얀 천국'…장비 잘 챙기고 무리한 산행 절대 금물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1월 넷째 주말인 23∼24일 광주, 전남·북 지역에는 5∼20㎝의 폭설이 내리겠다.

<주말 N 여행> 호남권: '눈꽃 세상' 덕유산·무등산…주말 또 20㎝ 폭설 - 2

연이은 폭설로 국립공원 덕유산과 무등산에는 눈꽃 세상이 펼쳐져 등산객을 유혹한다.

다만, 겨울철 산행에는 등산 통제 정보에 귀 기울이고 방한장비를 철저히 준비하는 등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 5∼20㎝ '폭설' 예보

토요일인 23일은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 많고 오전부터 눈이 오겠다.

24일도 중국 북부지방에서 구름 많고 눈이 내린다.

적설량은 23∼24일 자정까지 광주, 전남·북(동부남해안 제외)은 5∼20cm, 전남동부 남해안은 1∼5cm를 기록할 전망이다.

23일 아침 최저 기온은 영하 8∼영하 3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4∼영상 1도로 예보됐다.

24일은 아침 최저 영하 11∼영하 7도, 낮 최고 영하 6∼영하 1도로 평년(광주 최저 3.5도, 최고 4.4도)보다 낮은 강력 한파가 이어지겠다.

바다의 물결은 점차 높아져 23일 서해남부와 남해서부 전 해상에서 오전에는 1.5∼4m, 오후에는 2∼5m로 높게 일겠고, 24일은 3∼6m로 매우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폭설이 내리고 바람이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되니 한파와 대설, 강풍, 풍랑 피해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말 N 여행> 호남권: '눈꽃 세상' 덕유산·무등산…주말 또 20㎝ 폭설 - 3

◇ 국립공원 덕유산·무등산은 '겨울 왕국'…특별한 '안전' 유의

연이은 폭설로 국립공원 덕유산과 무등산에는 새하얀 눈꽃 세상이 펼쳐졌다.

지난 20일 30㎝ 이상 눈이 내린 전북 무주군 국립공원 덕유산에는 탐방객 5만여 명이 몰릴 만큼 장관이 펼쳐졌다.

이번 주말에도 최고 20㎝의 눈이 예보돼 덕유산 정상인 향적봉 일대에는 하얀 설원의 풍경이 절정에 달할 전망이다.

구천동과 향적봉 사이의 백련사에서 바라보는 덕유산의 절경은 특히 장관이다.

관광 곤돌라로 해발 1천5백20m 높이의 설천봉에 올라 덕유산의 설경을 감상하는 것도 추천한다.

국립공원 무등산의 주요 등산로에도 눈꽃 세상이 펼쳐졌다.

<주말 N 여행> 호남권: '눈꽃 세상' 덕유산·무등산…주말 또 20㎝ 폭설 - 4

중머리재∼장불재∼서석대로 이어지는 등산로 주변에는 앙상한 나뭇가지에 눈이 부신 흰색의 눈 옷을 입은 나무들이 거센 바람에 춤을 춘다.

눈꽃 구경에 나선 등산객들은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폭설이 내리면 주요 등산로가 통제될 수 있으니 기상정보에 귀 기울여야 한다.

겨울 산행은 추위로 체력 소모가 많고 길이 미끄러워 낙상과 돌연사 등 위험이 뒤따르는 만큼 방한용품, 아이젠 등을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

'무리한 산행'은 절대 금물이다.

pch8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