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집트 경찰, 테러용의자 은신처 급습중 '쾅'…10명 사망

송고시간2016-01-22 05:58


이집트 경찰, 테러용의자 은신처 급습중 '쾅'…10명 사망

영상 기사 이집트 경찰, 테러용의자 은신처 급습중 '쾅'…10명 사망
이집트 경찰, 테러용의자 은신처 급습중 '쾅'…10명 사망

이집트 경찰이 현지시간 21일 카이로 외곽의 한 아파트를 급습할 때 갑자기 폭탄이 터져 최소 10명이 사망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폭발 여파로 다른 13명이 다쳤으며 이 중 2명은 중상입니다. 이집트 내무부 관계자는 "경찰이 아파트에 설치된 시한폭탄을 해체하려는 도중 폭발했다"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경찰은 이슬람 극단주의 성향의 무장대원들이 이 아파트에 은신해 있다는 정보를 입수하고 이날 이들에 대한 체포 작전을 전개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yjebo@yna.co.kr

(카이로=연합뉴스) 한상용 특파원 = 이집트 경찰이 21일(현지시간) 수도 카이로 외곽의 한 아파트를 급습할 때 갑자기 폭탄이 터져 최소 10명이 사망했다고 일간 알아흐람 등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이집트 내무부 등에 따르면 경찰이 이날 저녁 카이로와 접해 있는 기자주(州) 하람 지역에서 테러리스트의 은신처로 추정되는 한 아파트를 급습했다.

곧이어 이 아파트에서 강력한 폭발이 일어나 경찰관 7명과 민간인 3명이 사망했다고 아흐메드 엘타마위 검사가 밝혔다.

또 이 폭발 여파로 다른 13명이 다쳤으며 이 중 2명은 중상이다.

이집트 내무부 관계자는 "경찰이 아파트에 설치된 시한폭탄을 해체하려는 도중 폭발했다"라고 말했다.

앞서 경찰은 이슬람 극단주의 성향의 무장대원들이 이 아파트에 은신해 있다는 정보를 입수하고 이날 이들에 대한 체포 작전을 전개했다.

그러나 현장에서 테러 용의자들이 체포됐는지는 즉각 확인되지 않았다.

이런 가운데 같은 날 오전 이집트 동북부 시나이반도에서는 무장괴한이 한 검문소를 습격해 경찰관 7명이 숨지기도 했다.

이집트 당국은 시나이반도 북부 일대에서 범인의 행방을 쫓고 있다.

이날 일어난 두 차례 사건은 오는 25일 이집트 시민혁명 발발 5주년을 나흘 앞두고 발생했다.

이집트에서는 2014년 7월 이집트 군부가 이슬람주의자인 무함마드 무르시 전 대통령을 축출하고 테러와의 전쟁을 선포한 이후 정부군과 경찰을 겨냥한 테러가 자주 일어났다.

이집트 경찰, 테러용의자 은신처 급습중 '쾅'…10명 사망 - 2

gogo21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