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자축구- 한국, 4개국 친선대회서 베트남에 5-0 완승(종합)

송고시간2016-01-22 00:54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이 새해 첫 경기에서 베트남에 대승을 거뒀다.

한국은 21일 오후(한국시간) 중국 선전 바오안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중국 4개국 친선대회 첫 번째 경기에서 베트남에 5-0으로 승리했다.

한국은 앞서 중국과 멕시코의 경기가 0-0 무승부로 끝나 1위로 나섰다.

올해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사상 첫 올림픽 본선 출전을 노리는 윤덕여호는 이날 한 수 위의 기량을 선보이며 베트남에 손쉽게 승리했다.

대표팀은 전반 14분 김혜리가 페널티 박스 우측에서 크로스한 볼을 이민아가 골대 앞 중앙에서 헤딩슛으로 선제골을 뽑았다. 전반 45분에는 이현영이 단독 드리블 후 오른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넣어 2-0으로 전반을 마쳤다.

후반에도 한국은 2분 만에 유영아의 단독 드리블에 이은 왼발 슈팅으로 세 번째 골을 뽑아냈고, 5분 뒤에는 김수연이 베트남 수비수가 걷어낸 볼을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시켰다.

이어 후반 42분 유영아의 패스를 받은 이소담이 오른발 슈팅으로 다섯 번째 골을 넣어 대승의 마침표를 찍었다.

이번 대회는 다음 달 말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리우 올림픽 예선을 앞두고 치르는 최종 평가전이다. 한국, 중국, 베트남, 멕시코가 참가하고 있다.

윤덕여호는 23일 멕시코, 26일 중국과 경기를 갖는다.

-여자축구- 한국, 4개국 친선대회서 베트남에 5-0 완승(종합) - 2

taejong7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